[항공예약팁] 출국 19주 전 항공편을 구매하면 평균적으로 5.4% 가량 비용을 절감

항공예약

최근 3년간 전 세계 스카이스캐너 사이트를 통해 항공편을 구매한 수천만 건의 내역을 분석한 ‘최적의 항공권 예약 시점 보고서’에 따르면, 한국에서 출발하는 항공권을 구매할 때에는 19주 전에 예약해야 동일한 조건의 항공권이라 하더라도 가장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 여행지에 따라 편차는 있지만, 출국 19주 전 항공편을 구매하면 평균적으로 5.4% 가량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.

한국에서 출국하는 항공권 가격은 11월에 가장 저렴하고, 주단위로 구분할 경우에는 11월 셋째 주(46주)가 항공권 비용을 줄일 수 있는 최적의 출국 시점으로 드러났다. 11월에 출국하면 기존 대비 대만은 17%, 필리핀은 16%, 중국은 14% 등 평소보다 12.7%까지 항공권 가격을 아낄 수 있었다. 반면, 항공권 가격이 가장 비싼 시기는 8월이며, 주단위로 구분하면 7월 4째 주(30주)인 것으로 나타났다.

나머지 내용 읽기 항공권 출국 19주 전에 구입해야 가장 저렴

Advertisements